안동댐 상류에 국내 최대규모 인공습지 조성
안동댐 상류에 국내 최대규모 인공습지 조성
  • 노경석 기자
  • 승인 2019.09.26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동시와 수자원공사 관계자들이 인공습지 준공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안동시 제공)
안동시와 수자원공사 관계자들이 인공습지 준공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안동시 제공)

국내 댐 상류로는 최대규모의 인공습지가 안동댐 상류에 조성됐다.

경북 안동시와 한국수자원공사는 안동시 녹전면에 ‘안동시 사신리 인공습지’를 준공했다고 26일 밝혔다.
안동시와 한국수자원공사의 인공습지 위ㆍ수탁 협약을 시작으로 진행된 이번 사업은 사업비 63억 원으로 국내 댐 상류로는 최대규모다.
안동시는 인공습지에 유출오염원을 줄여 방류하고, 습지 내 정수ㆍ부엽식물을 심어 수질을 개선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초고속통신망을 이용해 원격 모니터링 및 제어 기능을 이용한 유지관리 체계를 도입했다.
시는 사신리 인공습지는 지역 관광 활성화 효과와 생태교육장 및 생태환경 서식처, 생태환경기반 구축에 기여 할 것이라 전망했다.

권영세 안동시장은 “국내 최대 인공습지가 조성으로 영남권 최대식수원인 안동호와 낙동강 수질 개선에 기여할 것으로 본다. 수자원공사와 공동으로 다양한 수질 개선 사업을 계속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