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 신천 사계절 물놀이장 조성공사 준공
대구 신천 사계절 물놀이장 조성공사 준공
  • 김소연 인턴기자
  • 승인 2024.07.01 1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시는 1일 오후 3시, 신천 대봉교 좌안 상류 둔치에서 ‘신천 사계절 물놀이장 조성공사’의 준공식을 성황리에 개최했다. 해당 준공식에는 홍준표 대구광역시장, 이만규시의회의장, 강은희 시교육감, 조재구 남구청장, 관련 유관기관장, 공사관계자, 주민 등이 참석했다.

‘신천 수변공원화 추진계획’의 일환 사업인 ‘신천 사계절 물놀이장’은 대구광역시 남구 이천동 대봉교역 동남측 신천 둔치 약 9,267㎡ 구간에 조성된다. 시는 도심 중앙 신천의 아름다운 경관을 바라보며 물놀이를 즐길 수 있도록 2023년 기본 및 실시설계를 마치고 지난 1년여간 공사를 추진해 왔다.

기존의 이동형 임시 물놀이장은 시민들이 많이 이용하고 호응이 좋았으나 매년 설치와 철거를 반복하는 단점이 있었다. 

이번에 새롭게 고정식으로 조성된 ‘신천 사계절 물놀이장’은 여름뿐만 아니라 겨울에는 스케이트장 및 눈놀이터, 봄·가을에는 계절 꽃 전시 및 야외 영화상영 공간으로 사계절 내내 활용 가능하다는 점이 특징이다.

특히 국내 최초 하천 내 설치되는 파도풀(A=600㎡)은 최대파고 1.2m까지 파도를 만들 수 있어 짜릿한 스릴을 느낄 수 있고, 유수풀(A=517㎡), 가족풀(A=458㎡), 어린이 물놀이기구 7종 등을 설치해 유아를 동반한 가족 단위 이용객들이 물놀이를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다.

하루 최대 약 1천800명을 수용할 수 있도록 조성된 넓은 면적(A=9,267㎡)에는 대나무 1천160주, 사철나무 2천329주, 소나무군락지가 쾌적한 녹지공간을 제공해 신천의 맑은 물을 바라보며 시민들이 문화적 욕구를 충족할 수 있는 자연친화적 복합 친수 휴게공간으로 조성했다.

홍준표 대구시장은 “신천 사계절 물놀이장은 기존의 생활체육시설, 잔디광장 등 획일화된 하천 치수를 위한 공간이 아닌 도심하천 친수공간에 대한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할 것이다”며 “자연과 사람이 교감할 수 있는 매력적이고 활력 있는 도심 속 사계절 물놀이장으로 대구의 대표 명소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